◀ 와인이 없는 식탁은 꽃이 없는 봄과 같다.



샤또 라기올 그랑크뤼에 끌레 뒤 뱅이 붙어 있는 모델이다.

끌레 뒤 뱅은 와인의 열쇠라고 불리우는 도구이며

와인에 담그면 1초당 1년의 숙성 효과를 볼 수 있다고 한다.





바디는 올리브 나무이고 스크류는 검정색인 것이 특징이다.

이 녀석도 한정판과 함께 고이 모셔놔야겠다.


Posted by 앙리자이에

댓글을 달아 주세요